모하메드 살라에게 무슨 일이?

본문 바로가기

국빵이의 축구블로그

기타 모하메드 살라에게 무슨 일이?

페이지 정보

작성자 profile_image 축빵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11건 조회 604회 작성일 18-10-15 21:30
월드컵톡

본문

654775140_H834znGb_d095b022a395279f5e2da1e8816552bd6dee6a80.jpg지난 17/18시즌 UEFA챔피언스리그 결승전에서 모하메드 살라(이집트/26)는 레알 마드리드의 세르히오 라모스(스페인/32)와의 경합 상황에서 쓰러졌습니다. 어깨 부상으로 그라운드를 빠져나간 살라는 남은 챔피언스리그 결승전 무대에서도 뛸 수 없었고, 한 달 남짓 남은 러시아월드컵 출전도 불투명한 상황에 놓였습니다.

하지만 살라는 조국 이집트를 위해 온전하지 못한 상태로 월드컵 출전을 감행하였습니다. 하지만 부상의 여파인지 부진을 면치 못하였고 이집트는 무기력한 모습을 보이며 3전 전패로 짐을 싸야 했습니다.

 

654775140_Ty8dYXqo_13eda2f88b3858fe7e8f5054b9309c34d1b827d7.jpg

월드컵 이후 18/19시즌을 시작한 살라는 지난 시즌만큼의 뛰어난 모습을 보여주지 못하고 있습니다17/18시즌 왓프드와의 개막전부터 1 1도움을 올린 것을 시작으로 모든 대회를 통틀어 44득점 16도움을 올리며 올해의 선수상을 수상했기에 결승전 부상의 여파가 더욱 아쉬운 상황입니다. 

지난 9 30일 첼시와의 리그 6라운드 경기에서 살라는 리버풀에서 첫 번째로 교체아웃된 선수였습니다. 리버풀의 클롭 감독이 선두권 다툼을 벌이는 첼시와의 중요한 경기에서 살라를 교체아웃시킨 행동은 곧장 언론의 보도를 탔고, 꽤나 이슈가 되었던 소식이었습니다 

654775140_mSsbyhVe_6510f09c47db16489966851e7658b9a19a6e1c36.jpg

 

지난 시즌 최고의 골게터를 일찌감치 벤치로 불러들인 일에 대해 클롭감독은 "나는 당신(기자)들이 살라의 교체에 관하여 여러 소란스러운 이슈를 만들것을 이미 알고 있었다. 하지만 이것이 축구다"라고 첼시와의 경기 직후 기자회견에서 이와 같이 말했습니다.

그러나, 이 교체는 시사하는 바가 분명한, 상당히 의미있는 교체였습니다. 클롭 감독이 프리미어리그 경기에서 살라를 교체아웃시킨건 1년 만에 처음 있는 일이었습니다. 그것도 시간을 벌기 위한 행동이 아닌 팀의 분위기 반전을 위한 66분에 일어난 교체였다는 점에서 더욱 놀라웠습니다.

 

지난 PSG와의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1차전에서도 살라는 후반 38분 동점골의 빌미가 되는 패스미스로 재역습을 허용하였고, 불과 2분 뒤 교체되어 그라운드를 빠져나갔습니다 

654775140_XZWSbE6K_91e574ce86d7e201e0718e8c13c0347efa65fca8.jpg

PSG전 피르미누의 극장골 당시 벤치에서 물병을 집어 던지는 살라


리버풀 레전드 제이미 캐러거는 “올 시즌 살라는 필드에서 공을 소유하는 것이 굉장히 허술하다. 이는 리버풀의 공격에 문제를 발생시키고 있다. 분명 클롭 감독의 걱정거리일 것이다. PSG전과 첼시전에서 살라는 실수를 범했고 팀을 위기로 몰아 넣었다. 감독의 입장에서 이러한 선수는 교체할 수 밖에 없다”라고 말하며 살라의 부진에 비판을 가했습니다. 

다만 살라의 부진이 일시적일 것이라는 의견에 대해서는 대부분 인정하고 있습니다. 지난 시즌 미친활약으로 인해 살라에 대한 기대치가 높아졌기 때문일 수 있다는 의견이 지배적입니다

실제로 살라는 리버풀의 이번 시즌 10번의 공식경기에 출전하여 3골을 득점하였습니다리그에선 8경기 3골로 득점랭킹 공동 15위에 올라있지만, 공동 2위권인 아게로, 케인, 미트로비치와는 2골 밖에 차이가 나지 않습니다. 게다가 지난 시즌에도 이 시기에 살라는 리그에서 4골밖에 기록하지 못했지만 환상적인 시즌을 보냈습니다.

654775140_hiGbKYCj_39cb9df6cd78709f18a0b76fe29155efc6302396.jpg

또한 부상의 후유증과 더불어 월드컵 출전 후유증도 여전히 남아있을 가능성이 있기에, 적절한 휴식을 부여 받는다면 지난 시즌과 같은 엄청난 모습을 보여줄 수 있을 것이라 생각됩니다. 리버풀의 공격진에는 다양한 선수들이 존재하지만, 지난 43번의 프리미어리그 경기에서 35골을 기록한 살라는 여전히 리버풀 최고의 선수라는 것을 기억해야합니다.

654775140_MtgmJbhX_40ae2113e14ce3fb47c7a158bf41a0614fdf888e.png


이번 A매치 기간 도중, 살라는 근육 부상으로 대표팀에서 이탈하여 리버풀로 조기 복귀했습니다. 지난 13 이집트 카이로에서 열린 스와질랜드와의 아프리카 네이션스컵 예선 경기에서 선발 출전해 득점을 기록했지만, 후반 43분 허벅지 통증으로 쓰러지며 그라운드를 떠났습니다.

살라는 폼이 완전히 회복되지 않은 상태에서 엎친 데 덮친 격으로 부상까지 당하며 쉽지 않은 시즌 초반을 보내게 되었습니다...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월톡 이슈 더보기


그누보드5
Copyright © worldcup.co.kr All rights reserved.